[사랑의 손길] 배려가 사랑입니다.

섬김이
2024-06-02
조회수 56

자기의 유익을 구하지 않는 것이 사랑이라. 



환영합니다. 우리는 행복한 예배자입니다. 


9 1